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1년01월13일 09시00분 ]
드라마나 영화를 보면 입맛을 다시게 만드는 맛있는 음식들이 많이 등장하곤 하는데, 그중에서도 가장 빼놓을 수 없는 것이 바로 ‘술’이다. 스크린 속의 술은 주인공의 심경을 대변하거나 상황을 표현하고 또 다른 주인공 역할을 하기도 한다. 이 중에서 내 마음을 사로잡은 최애 주(酒)는 무엇일까? 보다 보면 한잔하고 싶게 만드는 작품 속 주류에 대해 알아보고 방구석 1열에서 불타는 금요일을 보내보자!


#천진 금화 고량주(天津金花高梁酒)와 ⌜신세계⌟: 24,000원
 
범죄, 누와르 하면 번뜩 떠오르는 영화 신세계 속 필수로 등장하는 술 중, 가장 인상 깊던 술이 무엇이냐 묻는다면 중국의 천진 금화 고량주다. 중국 천진 지역의 양조장에서 만든 금화 브랜드의 고량주로 투명한 색이며 일반적인 고량주와는 달리 한약재와 같은 곡물 향이 느껴지는 것이 특징이다. 더불어 약간의 달콤함과 씁쓸한 맛 그리고 매끄러우면서도 텁텁함을 느낄 수 있다. 도수가 제법 높기 때문에 상온에서 먹는다면 작은 잔에 조금씩 따라 마시며 향이 약한 맥주와 섞어 먹는 것을 추천한다.


#모엣 샹동 임페리얼(Moet & Chandon Imperial)과 ⌜악마는 프라다를 입는다⌟: 75,000원
 
앤 해서웨이의 대표적인 작품 중 하나로 ‘악마는 프라다를 입는다’를 모르는 사람은 없겠지? 여기서도 어김없이 술이 등장하는데, 그중에서도 우리의 궁금증을 자아낸 것은 바로 그녀가 파티에서 마신 ‘모엣 샹동 임페리얼’이 아닐까? 나폴레옹이 즐겨 마신 샴페인으로도 유명하며 약 100가지의 서로 다른 와인을 블렌딩해 사과, 감귤류의 뉘앙스를 느낄 수 있다. 미각을 부드럽게 자극하고 중간 미각에는 다육질의 향기로운 향이 전해지며 마지막엔 신선함이 오래 지속된다. 특히 아페리티프나 생선, 흰색 육류로 만든 음식과 곁들여 먹으면 여기가 바로 천국!


#까뮤 X.O 슈페리어 꼬냑(Camus X.O Superior)과 ⌜부부의 세계⌟: 20만 원 내외
 
지난해 굉장한 인기를 끌었던 쀼의 세계 속에서 태오의 바람 사실을 알고 충격받은 지선우가 쓸쓸히 홀로 술을 마시는 장면이 나온다. 술을 마시는 순간마저도 우아한 지선우의 모습은 그녀가 마시는 술에 대한 우리의 궁금증을 자아내기 충분했는데 과연, 어떤 술일까? 까뮤 X.O 슈페리어 꼬냑(Camus X.O Superior)은 면세점에서 쉽게 구할 수 있어 우리에게 다소 익숙한 술이다. 깊은 과일향과 너트류의 향이 오랜 기간 오크통에서 숙성돼 보다 깊고 풍부한 향을 자아낸다. 또한, 별도의 안주를 필요로 하진 않지만 현지인들처럼 치즈나 소시지, 크래커, 닭 또는 생선요리에 곁들여 먹는다면 풍미 가득한 꼬냑의 맛을 느낄 수 있다. 


#로열 살루트(Royal Salute) 38년산과 ⌜도깨비⌟: 60만 원
 
드라마 도깨비에서 덕화의 몸속에 신이 빙의했을 때 홀짝이며 술을 먹는 장면을 기억한다면 그 술의 이름도 알아줘야 진정한 도깨비 덕후지! 로열 살루트는 영국 엘리자베스 여왕의 대관식을 기념해 만든 스카치위스키로 시바스 브라더스(Chivas Brothers)에서 가장 귀중한 원액을 모아 숙성했기 때문에 그만큼 비싸고 귀하기로 유명하다. 고급스러운 외관이 시선을 사로잡으며 풍성한 과일향과 스파이시한 향이 인상적이다. 더불어 삼나무와 아몬드, 오크 향을 간직하고 있으며 미세하고 섬세한 바닐라와 따뜻한 느낌이 오래 지속된다. 지금은 단종돼 면세점에서는 구할 수 없어 더욱 귀한 38년산이지만, 로열 살루트 21년이나 32년산은 보다 쉽게 구입할 수 있으니 관심 있다면 이번 주말엔 방구석 1열에서 위스키를 홀짝여보자.

 
오예림 기자 stcavon@g.shingu.ac.kr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술 특집] 기상천외한 술 게임 (2021-01-13 09:00:00)
한자로 풀어보는 차례(茶禮)와 제례(祭禮) (2021-01-13 09:00:00)